• 최종편집 2020-02-17(월)

산림청, 신속한 산사태 피해 복구로 국민 안전 지킨다!

- 12~13일, ‘산사태 피해 복구사업 재정집행 점검 회의’ 실시 -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2.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_산림청, 신속한 산사태피해  복구로 국민안전 지킨다..jpg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12일부터 13일까지 동부지방산림청(강릉)과 남부지방산림청(안동)에서 ‘산사태 피해 복구사업 재정집행 점검 관계자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는 작년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를 받은 강원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등 지자체 담당자 24명이 참여했다.


회의에서는 태풍 “미탁”으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 복구사업 추진상황 등을 점검하고 신속한 복구사업 추진을 위한 규제개선 사항 등에 대해서도 논의하였다.

사진2_산림청, 신속한 산사태피해  복구로 국민안전 지킨다..jpg

 특히, 과거 산사태 피해 지역을 신속·견고하게 복구한 사례와 현재 사업 추진상의 문제점을 공유하는 등 산사태 발생 시 추가 피해 방지를 위한 복구 방안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토론하였다.


 한편, 작년 10월 우리나라를 강타한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산사태 피해 154.6ha가 발생하였고, 산림청에서는 총복구비 521억8천1백만원 중 317억9천7백만원(국비 31,797, 지방비 20,384)의 예산을 지원했다.


이광호 산림청 산사태방지과장은 “최근 기후변화 영향으로 태풍과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산사태 발생 위험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면서 “이번 점검 회의를 통해 산림 분야 피해지를 신속하게 복구하여 추가 피해로부터 국민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3_산림청, 신속한 산사태피해  복구로 국민안전 지킨다..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청, 신속한 산사태 피해 복구로 국민 안전 지킨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