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4(토)

“2019년에 새로 등록된 산림 신품종을 소개합니다.”

- 29개 신품종을 추가한 ‘2019 산림 신품종 해설집’ 발간 -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7.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이용석)는 7월 30일, 올해 새로 품종보호권을 받은 신품종 29품종을 포함하여 총 208품종에 대한 정보를 수록한 ‘2019 산림 신품종 해설집’을 발간하였다.

(190730)NFSV 첨부파일1-2019 산림 신품종 해설집 표지.png

 

식물신품종보호제도는 신품종 육종가의 권리를 법적으로 보장, 보호품종에 대하여 상업적으로 독점적인 권리를 부여함으로써 육종가가 투자한 비용과 노력을 보상(로열티: 사용료) 받을 수 있게 해주는 제도이다.


올해 심사를 통해 최종적으로 품종보호권을 부여 받은 신품종은 약용이나 밀원수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헛개나무 2품종(선산, 풍성3호), 산채로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곰취 1품종(수마니), 대표 산림버섯인 표고 8품종(산백향, 설백향 등)과 올해 처음으로 품종이 등록된 작물인 감초 2품종(‘다감’, ‘원감’), 삽주 5품종(‘고출’, ‘상원’ 등) 및 돌배나무 1품종(‘수향’) 등을 포함한 29품종이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는 정부혁신 추진과제 일환으로 국민들에게는 유용한 정보를, 홍보 부족으로 보호권의 실시와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육종가들에게는 신품종을 널리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새롭게 등록된 신품종의 사진과 주요특성을 정리하여 매년 ‘산림 신품종 해설집’으로 발간해 배포하고 있다. 

(190730)NFSV 첨부파일2-신품종 돌배나무 수향.png

발간 책자는 8월부터 국가 및 지자체 연구기관과 산림분야 단체, 그리고 신품종 개발에 관심이 있는 개인 육종가에게 배포할 예정이며, 해설집을 수령하지 못한 분들을 위해 ‘산림청 누리집 자료실’에도 게시할 예정이다.


이용석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항상 임업인과 육종가의 입장에서   산림종자산업 발전을 위하여 노력해 나아갈 것이며, 새롭게 등록된 산림 신품종에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2019년에 새로 등록된 산림 신품종을 소개합니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