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19(화)

장흥군, 산림자원 유용자원화센터 30억원 공모 확정

목재자원의 선순환, 고효율화로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19.06.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장흥군은 지난달 확정지은 30억원 규모의 산림청 공모사업 ‘수목부산물 유용사원화센터’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톱밥제조현장.jpg

 

‘수목부산물 유용자원화센터 조성사업’은 임목을 수확하는 과정에 발생하는 가지와 줄기 등 수목부산물을 수집, 가공, 유통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한 사업이다.

 

 숲에 방치돼 있는 표고버섯 폐자목도 톱밥으로 파쇄하여 가축깔개용, 친환경 퇴비 생산 등 재활용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이 공모에 선정됨으로써 장흥군은 지역산림행정의 능동적 대응 및 임업 경쟁력 요구에 부응할 수 있게 됐다. 총 30억(국비 50%, 지방비 20%, 자부담 30%)의 사업비를 확보하며 사업추진의 탄탄한 기반도 마련했다.

 

특히, 공모사업을 통해 숲자원을 고효율적으로 활용하여 산림경영증대, 임야산불 또는 수해 저감의 효과 또한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향후 중장기 발전전략(1차 단순가공, 2차 변형가공, 3차 에너지이용, 4차 산림자원 연계)을 토대로 지속가능한 산림산업 육성에도 토대도 마련했다.

 

 군 관계자는 “수목부산물 유용자원화센터 조성은 산림자원의 선순환적 구조를 만들어 임·농가의 소득증대 및 일자리 창출 등 장흥군 지역경제의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장흥군, 산림자원 유용자원화센터 30억원 공모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