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4(월)

바다가 보이는 풍경 가을정취 초대

-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 가을 등산 산책 제격 -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10.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jpg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가을이 성큼 다가와 등산 하면서 서해바다를 바라볼 수 있고 단풍을 보며 거닐 수 있는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이 등산 및 산책하기 좋은 휴양림이라고 밝혔다.


희리산 정상은 329m로 높지는 않지만 산 능성을 따라 걷다보면 소나무(해송) 사이로 서해 앞바다가 보이고 경관을 보며 걸을 수 있어서 지루할 틈을 주지 않는다  등산코스는 2시간 30분에서 3시간 30분 소요된다.  휴양림 내에서 산책을 하다보면 소나무(해송)의 웅장한 전경에 놀라고 피톤치드 내음으로 마음을 편안하게 인도할 것이다.


길 사이로 심어놓은 단풍은 붉게 물들어 가을이 왔음을 알린다.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이영록)는 희리산해송자연휴양림에서 항상 푸르름을 간직하고 있는 소나무(해송)를 바라보며 일상생활에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 하였으면 하는 바램 이다. 

3.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바다가 보이는 풍경 가을정취 초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