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일)

산림복지진흥원, ‘포이 소통나무’ 운영

···경영진·직원 간 격의 없는 소통 시간 가져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7.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 포이 소통나무.JPG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15일 대전 서구 본원 대회의실에서 ‘즐겁고 보람있는 일터 만들기’를 위한 경영진과 직원 간 간담회 ‘포이(FoWI) 소통나무’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 소통나무: 소통을 통해 나누는 무성한 이야기


‘포이 소통나무’는 점심시간을 활용, 경영진과 직원 간 자유로운 대화를 통해 일하는 방식 개선과 조직문화 혁신, 서비스 품질 제고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현장에 적용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창재 원장과 기관의 일·가정 양립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혼여성 근로자가 한자리에 모여 가정 친화적 근무환경 조성과 여성 직원의 처우개선 등 양성평등 조직문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진흥원은 앞으로도 다양한 고충을 겪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운영, 경영진과 직원 간 격의 없는 소통을 통해 직원들의 처우개선 및 공감대 형성의 장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창재 원장은 “일상의 작은 일부터 변화하고 실천하면 일하기 좋은 행복한 조직문화로 연결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즐겁고 보람있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직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적극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복지진흥원, ‘포이 소통나무’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