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일)

코로나19로 판매 부진한 임산물 판로지원에 나서

- 한국임업진흥원, 국내·외 온라인 비대면 판매 강화 -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3.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 우체국쇼핑 기획전배너.jpg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은 신종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임업인 지원을 위해 국내·외 임산물 판로 강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오프라인 쇼핑이 급감하고 판촉행사가 취소되어 봄철 직거래 및 행사를 통한 판매를 기대했던 임업인들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이에, 임업진흥원은 우체국쇼핑, 위메프와 상생협력으로 임산물 온라인  비대면 판매 강화에 나선다. 각 쇼핑사이트에 임산물전용관을 개설하고 판매촉진을 위한 할인쿠폰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획전에는 산양삼, 도라지, 버섯 등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임산물 상품을 구성하였다.


우체국쇼핑몰(mall.epost.go.kr)에서는 3월20일부터 4월10일까지 약 3주간 ‘청정숲에서 자란 제철임산물’ 기획전이 개최되며, 구매금액에 상관없이 5~10%의 할인쿠폰이 지급된다. 


위메프(www.wemakeprice.co.kr)에서는 3월23일부터 4월22일까지 약 한달 간 ‘임업인들이여, 청정먹거리를 부탁해요’ 기획전이 개최되며 1만 원 이상 구매 시 15% 할인되는 쿠폰이 지급될 예정이다. 또한 기존에 평균 10% 안팎이던 판매 수수료를 신규파트너 지원프로그램을 통해 4%로 낮추는 등 임업인들의 부담을 덜기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 

2. 위메프 기획전배너.jpg

또한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150개국에서 입국제한으로 해외바이어 상담, 식품박람회 등이 취소되어 임산물 수출 길이 막혀 감소가 예상됨에 따라 아마존, 이베이 등 해외 온라인 쇼핑몰 입점을 적극 지원하여 새로운 수출판로 개척에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해외 쇼핑물 입점 컨설팅, 판매마케팅, 판매관리 등 임업인 역량강화로 지속가능한 수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구길본 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하여 국민과 임업인들의 어려움이 장기화되고 있다”며, “진흥원은 임업인들과의 동반성장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맞춤형 서비스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로 판매 부진한 임산물 판로지원에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