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2(토)

익산시 상반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돌입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3.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익산시가 관내 아름다운 산림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에 돌입했다. 


시는 함열읍, 황등면, 낭산면 등 재선충병 감염목 반복 발생지에 매개충 산란이 우려되는 고사목의 단목 벌채를 실시한다. 


소나무재선충병은 매개충인 솔수염하늘소가 소나무와 잣나무 등에 서식하면서 수분과 양분의 이동을 막아 나무를 고사시키는 병으로 ‘소나무 에이즈’로 불린다.


지난해 익산시는 감염목이 총 3본 발생하였으나 즉시 방제하였고 군산 경계지역(웅포면, 함라면)에 예방나무주사를 실시하여 군산으로부터의 매개충 유입을 원천 차단하였다. 또한, 산림병해충 예찰방제단을 운영하여 예찰을 강화하고 지상방제를 실시하는 등 재선충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은 매개충의 우화․활동기가 끝나는 11월부터 다음 해 3월까지 시기가 정해진 사업으로, 익산시는 소나무재선충병 확산 방지를 위해 올 상반기 방제사업을 3월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예찰·방제단을 활용한 지상예찰로 감염목을 조기 발견하는 데 노력하고 방제시기에 맞춰 철저한 방제사업 추진으로 소중한 산림자원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익산시 상반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