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7(수)

임실읍 시가지 은행나무 가로수 전지작업 실시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2.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임실군은 임실읍 시가지에 조성된 은행나무 가로수에 대한 전지작업을 실시한다고 알렸다.

지난 18일 군에 따르면 3천만원 가량의 사업비를 투입해 은행나무 가로수 169주에 대한 전지작업을 시행중이다.
군은 이번 전지작업을 통해 도로변 상가간판과 교통표지판 가림, 상가건물 접촉 등 각종 민원해소는 물론 수목의 생육환개선과 수형조절 등 도시미관에도 크게 향상 시킬 것으로 보인다.
 
또한 해마다 가을철만 되면 통행객들의 불편을 야기시켰던 낙화된 은행나무 열매냄새도 그 숫자가 줄어들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번거로운 낙엽청소와 낙화된 열매악취로 타 지자체에서는 많은 예산을 투입해 은행나무를 교체하거나 제거하는 사업들을 많아지고 있다.
 그러나 은행나무 가로수는 열섬효과 완화, 찻길 옆 각종 공해와 추위에도 강해 척박한 환경에서도 강한 생명력으로 공기정화 등 가로수로서의 기능이 탁월해 군은 가로수를 잘 가꾸며 보전을 이어가기로 했다.
 
특히, 임실군의 군목이기도 한 은행나무는 열매의 고장인 임실군을 상징하며 무한한 잠재력과 번영을 나타내는 등 상징적인 의미가 뛰어나다. 수년간 군을 방문하는 내방객들에게 푸른 녹음과 샛노란 단풍으로 아름다운 경관을 선사하는 등 청정 임실 이미지 제고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군은 경관관리원을 활용하여 가로수와 화단의 전지·전정등 교통표지 장애·영농·통행불편가지 정리작업을 실시해 수목에 대한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해 나갈 계획이다.
 
심민 임실군수는 “주민생활과 밀접한 가로수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방안을 모색하여 군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쾌적한 경관이 제공될 수 있도록 녹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임실읍 시가지 은행나무 가로수 전지작업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