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30(목)

북부지방산림청, ‘20년 산림교육 운영사업자 선정 절차 개시

산림교육전문가 146명은 44만명의 국민들에게 산림복지 서비스 제공 예정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기사입력 : 2020.02.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21일, “국민들에게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2020년 산림교육 운영사업’을 수탁할 민간 산림복지전문업을 선정하기 위한 평가절차를 시작했다.”라고 밝혔다.

 

(관련사진) 북부지방산림청, '20년 산 림교육 운영사업자 선정 절차 개시.jpg


올해 북부지방산림청에서는 산림교육전문가 146명(숲해설가 92명, 유아숲지도사 54명)을 민간 전문업에 위탁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이달 초부터 공개경쟁 입찰공고를 진행했으며, 20~21일 이틀에 걸쳐 최종사업자 선정을 위한 평가절차에 돌입했다.
북부지방산림청은 3월 초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며, 11월까지 9개월간 산림교육 운영사업을 통해 관내(서울·경기·인천·강원영서 지역) 유아·청소년·일반·소외계층 등 약 44만명의 국민들에게 고품질의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최수천 북부지방산림청장은 “공정한 절차를 통해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며, 산림교육 운영사업 위탁을 통해 양질의 민간전문 일자리와 관련 전문업을 활성화 하고, 더불어 숲 속에서 행복한 대한민국으로 한걸음 더 나아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북부지방산림청, ‘20년 산림교육 운영사업자 선정 절차 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